• homeHOME
  • 활동
  • 환자안전 연구

환자안전 연구

ㆍ 제목 Prevalence of harmful diagnostic errors in hospitalised adults: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ㆍ 조회수 1214 ㆍ 등록일시 2020-04-30 09:18:04
ㆍ 첨부파일

Prevalence of harmful diagnostic errors in hospitalised adults: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2020 Apr 8. pii: bmjqs-2019-010822. doi: 10.1136/bmjqs-2019-010822. [Epub ahead of print]

 

Abstract

BACKGROUND:

Diagnostic error is commonly defined as a missed, delayed or wrong diagnosis and has been described as among the most important patient safety hazards. Diagnostic errors also account for the largest category of medical malpractice high severity claims and total payouts. Despite a large literature on the incidence of inpatient adverse events, no systematic review has attempted to estimate the prevalence and nature of harmful diagnostic errors in hospitalised patients.

METHODS:

A systematic literature search was conducted using Medline, Embase, Web of Science and the Cochrane library from database inception through 9 July 2019. We included all studies of hospitalised adult patients that used physician review of case series of admissions and reported the frequency of diagnostic adverse events. Two reviewers independently screened studies for inclusion, extracted study characteristics and assessed risk of bias. Harmful diagnostic error rates were pooled using random-effects meta-analysis.

RESULTS:

Twenty-two studies including 80 026 patients and 760 harmful diagnostic errors from consecutive or randomly selected cohorts were pooled. The pooled rate was 0.7% (95% CI 0.5% to 1.1%). Of the 136 diagnostic errors that were described in detail, a wide range of diseases were missed, the most common being malignancy (n=15, 11%) and pulmonary embolism (n=13, 9.6%). In the USA, these estimates correspond to approximately 249 900 harmful diagnostic errors yearly.

CONCLUSION:

Based on physician review, at least 0.7% of adult admissions involve a harmful diagnostic error. A wide range of diseases are missed, including many common diseases. Fourteen diagnoses account for more than half of all diagnostic errors. The finding that a wide range of common diagnoses are missed implies that efforts to improve diagnosis must target the basic processes of diagnosis, including both cognitive and system-related factors.

 

요약 (구글 번역)

배경:

진단 오류는 일반적으로 누락, 지연 또는 잘못된 진단으로 정의되며 가장 중요한 환자 안전 위험 중 하나로 설명되었습니다. 진단 오류는 또한 가장 큰 범주의 의료 과실의 심각성 주장 및 총 지불금을 설명합니다. 입원 환자 이상 반응의 발생에 관한 많은 문헌에도 불구하고 입원 환자의 유해 진단 오류의 유병률과 본질을 추정하기위한 체계적인 검토는 시도되지 않았다.

행동 양식:

2019 년 7 월 9 일까지 데이터베이스 도입부터 Medline, Embase, Web of Science 및 Cochrane 라이브러리를 사용하여 체계적인 문헌 검색을 수행했습니다. 우리는 입원 사례에 대한 의사 검토를 사용하고 진단 적 이상 빈도를보고 한 입원 성인 환자에 대한 모든 연구를 포함했습니다. 이벤트. 두 명의 검토자가 독립적으로 포함, 연구 특성 추출 및 편향 위험 평가를 위해 연구를 선별했습니다. 임의의 효과 메타 분석을 사용하여 유해한 진단 오류율을 모았습니다.

결과 :

연속적으로 또는 무작위로 선택된 코호트로부터 80 026 명의 환자 및 760 개의 유해한 진단 오류를 포함하는 22 개의 연구가 풀링되었다. 합산 비율은 0.7 % (95 % CI 0.5 % 내지 1.1 %)였다. 상세하게 설명 된 136 개의 진단 오류 중에서, 광범위한 질병이 누락되었으며, 가장 흔한 것은 악성 종양 (n = 15, 11 %) 및 폐색전증 (n = 13, 9.6 %)이다. 미국에서는 이러한 추정치가 매년 약 249900 건의 유해 진단 오류에 해당합니다.

결론:

의사의 검토에 따르면 성인 입원의 최소 0.7 %가 유해한 진단 오류와 관련이 있습니다. 많은 일반적인 질병을 포함하여 광범위한 질병이 빠져 있습니다. 14 개의 진단은 모든 진단 오류의 절반 이상을 차지합니다. 광범위한 일반적인 진단이 누락되었다는 사실은 진단을 개선하려는 노력이인지 및 시스템 관련 요인을 포함하여 진단의 기본 프로세스를 목표로해야 함을 의미합니다. 

 

https://www.ncbi.nlm.nih.gov/pubmed/32269070​​

이전글 The Impact of Surgical Count Technology on Retained Surgical Items Rates in the Veterans Health Administration
다음글 Frequency and Types of Patient-Reported Errors in Electronic Health Record Ambulatory Care Notes
비밀번호 입력 X
비밀번호
확인
TOP